결과 다시보기
문의하기

성명학은 "이름"속에 그 사람의 미래가 담겨져 있다는 취지의 학문으로 오랜 세월 동안 우리와 함께 해 오고 있는 동양철학 중에 하나입니다.
평생을 불러지는 것이 이름인만큼 무시할 수 없는 것이 바로 "이름"입니다.
좋은 이름은?
1. 우리나라 정서에 맞아야 합니다.
우리나라 토양에 어울리게, 누가 이름을 들어도 대한민국 국민이라는 인식을 가질 수 있는 이름을 지어야 합니다.
2. 성(姓)씨와 잘 어울려야 합니다.

성씨와 이름을 띄어 놓을 수는 없는 법입니다. 성씨와 이름을 연결하여 부를 때 어감이 부드럽고 어색하지 않으며, 이상한 느낌이나 형상이 떠오르지 않는 이름으로 지어야 합니다.
3. 자연스럽고 쉬운 이름이어야 하며, 시대에 맞아야 합니다.
가치관과 사상이 변하듯 유행하는 이름의 트랜드 역시 변하게 됩니다. 그러니 트랜드에 맞게 놀림감이 되지 않도록 이름을 짓고, 현재와 미래에 어울릴 수 있도록 지어야 합니다.

4. 음양오행이 맞아야 합니다.

해와 달이 있고, 낮과 밤이 있으며, 남자와 여자가 있듯 이 지구는 음과 양으로 구분되어 있으니, 이름 역시도 음과 양이 조화롭게 지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획수상으로 홀수와 짝수를 조화롭게 배합하여 이름을 지어야 합니다.
5. 수리가 맞아야 합니다.
아주 중요한 부분으로, 만물의 이치가 수리 속에 있다고 합니다. 그렇기에 이름의 수리 배합이 매우 중요하게 작용합니다. 이름을 지을 때 원형리정(원격,형격,이격,정격)에 맞춰 이름을 지어야 합니다.
6. 음운오행이 맞아야 합니다.
이름의 성(姓)과 중간자, 그리고 끝자의 소리가 서로 잘 어울리고 소리의 파장이 사람에게 순한 동화작용을 일으켜 운을 개척할 수 있게 지어야 합니다.

7. 남자는 남자의 이름으로, 여자는 여자의 이름으로 지어야 합니다.
남녀평등 사상이 강화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명리학에서 남자는 양이요, 여자는 음에 해당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남자는 남자답고, 책임감과 세상을 개척하는 힘이 있어야 되므로 무게를 실어주고 장중한 이름을 지어야 하는 것입니다. 여자의 경우는 세련되며 멋스러운 이름으로 기운을 한창 북돋아 주어야 합니다.
8. 돌림자를 쓰는 집안이라면 돌림자가 사주팔자에 어울리느냐에 따라 가부가 결정됩니다. 즉, 맞지 않는 돌림자인데도 불구하고 사용을 고집해서는 안됩니다. 이것은 한 사람의 인생에 독약을 끼어넣은 것과 같습니다. 돌림자가 집안 대대로 내려오더라도 태어난 한 생명을 위해 자제해주시기 바랍니다.